사랑이라 쓰고 아픔이라 부른다  (中譯:寫作愛情,叫作痛)     by 서인영(徐仁英)

 

 

사랑해서는 안돼 다가가서도 안돼/不能愛你 也不能靠近你

다른 사람 곁에 있는 너니까/因為你已屬於別人

 

귀를 막아버리고 눈을 감아버리고/摀住耳朵 閉上眼

마음을 모두 가둬버렸어/我在心門上了鎖

 

*바보같은 망가져도 괜찮아/像傻瓜般的我的心碎了也無妨

  하나만 행복할 있다면/只要你能幸福

  근데 혹시라도 그녀와 헤어지기를/但是 也許你和她會分手

  못된 기대 점점 커져가는데/這樣壞心的期待卻越來越大

 

  가슴 터질 같아 더는 참을 없어/我的心似乎快裂了 再也無法忍受

  네가 너무 보고 싶어 oh baby/好想見你 oh baby

  숨이 차오르게 거릴 헤매다/在街頭來回徘徊的我

  어느새 너의 앞까지 거야 /也許又會不知不覺來到你家門口

 

잠깐 보고만 갈게 몰래 지켜만 볼게/只要看一眼就好 只要默默守著你就好

근데 자꾸 눈물이 oh baby/眼淚卻總是不停地流 oh baby

고장난 눈물이 멈추질 않아/像故障了似地無法停止

너의 모습 수도 없게/ 連你的身影都不讓我看清楚

 

*(repeat)

 

 

너를 처음 만난 순간으로 돌아간다면/如果能回到初次見面的那瞬間

그냥 모르는 지나칠 거야 /我會裝作不知道 就這樣擦身而過

매일 기도해봐도 돌아갈 없어/但是即使我每天再怎麼祈禱也無法回到過去

이젠 어떡해/現在 我該如何是好?

 

숨을 수가 없어 말을 수도 없어/無法呼吸 也說不出話

하나만 찾고 있어 oh baby/只是不停尋找你的身影 oh baby

감추고 숨기고 기다려왔던/一再遮掩 一再隱藏而等著你的我的心

마음 이젠 모두 깨져버렸어/現在已經碎了一地

 

사랑 기쁜 거라며 사랑 좋은 거라며/不是說愛情是愉悅的 愛情是美好的?

누가 거짓말을 했어 oh baby/是誰撒下這般謊言 oh baby     

아픔과 사랑이 같은 말인 걸/愛和痛是一樣的

눈물이 말하고 있어/我的眼淚如此訴說著

 

 

中譯 by 隨興翻

創作者介紹

隨興翻

隨興翻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(0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