신사동 그 사람   (新沙洞的那個人)      by FTIsland

 

 

희미한 불빛 사이로 /在幽幽的燈火之間

마주치는 그 눈길 피할 수 없어/迎上的那視線讓人無法閃躲

나도 몰래 사랑을 느끼며 만나던 그 사람/我也悄悄地感受著愛  相會過的那個人

 

행여 오늘도 다시 만날까/今天是否也能再次見到他?

그날 밤 그 자리에 기다리는데/我在那晚的那個位子等待著


그 사람 오지 않고 나를 울리네/那個人遲遲不來  讓我流下淚

시간은 자정 넘어 새벽으로 가는데/時過午夜  清晨就要來臨

아 그날 밤 만났던 사람 나를 잊으셨나 봐/啊  那晚遇見的那個人  大概已經忘掉我了吧


희미한 불빛 사이로 /
在幽幽的燈火之間

오고 가던 그 눈길 어쩔 수 없어/來來去去的那目光讓人無可奈何

나도 몰래 마음을 주면서 사랑한 그 사람/我也悄悄地付出真心  愛上的那個人


오늘 밤도 행여 만날까/今晚是否也能見到他?

그날 밤 그 자리에 마음 설레며/那晚的那個位子讓我怦然心動


그 사람 기다려도 오지를 않네/再怎麼等待  那個人終究還是沒來

자정은 벌써 지나 새벽으로 가는데/午夜  清晨就要來臨

아 내 마음 가져간 사람 신사동 그 사람/  帶走我心的人  新沙洞的那個人

 

그 사람 오지 않고 나를 울리네/那個人遲遲不來  讓我流下淚

시간은 자정 넘어 새벽으로 가는데/時過午夜  清晨就要來臨

아 그날 밤 만났던 사람 나를 잊으셨나 봐/啊  那晚遇見的那個人  大概已經忘掉我了吧


나를 잊으셨나 봐/大概已經忘掉我了吧 

 나를 잊으셨나 봐/已經忘掉我了吧

 

翻譯 by 隨興翻

 

 


創作者介紹

隨興翻

隨興翻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(0) 人氣()